남상학의 시솔길
 
 

login 
  
제목 : 나룻배와 행인 / 행인 
나룻배와 행인
                                                                    
- 한용운
                                                      

나는 나룻배
당신은 행인

당신은 흙발로 나를 짓밟습니다.
나는 당신을 안고 물을 건너갑니다.
나는 당신을 안으면 깊으나 옅으나 급한 여울이나 건너갑니다.

만일 당신이 아니 오시면 나는 바람을 쐬고 눈비를 맞으며 밤에서 낮까지 당신을 기다립니다.
당신은 물만 건너면 나를 돌아 보지도 않고 가십니다 그려.
그러나 당신이 언제든지 오실 줄만은 알아요.
나는 당신을 기다리면서 날마다 날마다 낡아 갑니다.

나는 나룻배
당신은 행인

                                                                           - <님의 침묵>(1926)

* 개관 *

  이 시는 여성적, 명상적, 상징적, 불교적 성격의 시로 <인내와 희생을 통한 사랑의 실천>을 표현했으며, 표현의 특성은  ㉠ 경어체 사용으로 경건한 분위기 연출  ㉡ 불교적 명상을 바탕으로 한 상징세계 형상화  ㉢ 수미쌍관의 기법으로 시적 완결성 획득  ㉣ 당신을 위한 헌신적 기다림이 '은유'의 효과를 통해 잘 드러나 있다.

* 이해와 감상 *

  이 작품은 1920년대에 지어진 현대시로서, '나룻배'라는 사물을 매개물로 하여 무한한 인내심, 무한한 희생과 사랑의 의지를 노래한 작품이다. 시적 화자는 자신을 '나룻배'에, 그가 추구하는 절대자(혹은 조국)를 '행인'에 각각 비유하여 인욕(忍辱)과 현신적 사랑이라는 불교적 정신(또는 조국애)을 노래하였다. 나룻배와 행인으로 비유된 나와 당신의 관계가 불교적 세계관과 어우러져 형상화되어 있다.



  


 목록


no subject hit
33
먼 후일 / 김소월   
33206
32
복종 / 한용운   
21791
31
초혼(招魂) / 김소월   
18170
30
진달래꽃 / 김소월   
18107
29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오는가 / 이상화   
17180
28
님의 침묵(沈默) / 한용운(韓龍雲)   
17134
27
나의 침실로 / 이상화(李相和)   
16963
26
알 수 없어요 / 한용운   
16930
나룻배와 행인 / 행인   
16245
24
이중(二重)의 사망   
14860
23
산유화(山有花) / 김소월   
13121
22
봄은 고양이로다 / 이장희   
12985
21
엄마야 누나야 / 김소월   
12522
20
논개(論介) / 변영로   
12123
19
나는 왕이로소이다 / 홍사용   
12015
18
금잔디 / 김소월   
9722
17
해(海)에게서 소년에게 / 최남선   
9279
16
접동새 / 김소월   
9054
15
봄비 / 변영로   
8216
14
월광(月光)으로 짠 병실(病室) / 박영희(朴英熙)   
7192
1 [2]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