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상학의 시솔길
 
 
 

login 
  
제목 : 메시아를 기다리며 
  
  

   메시아를 기다리며

  

  하나님은 사랑이어라.
  구름 사이 헤집고 쏟아지는 햇살처럼
  마음 속 어둠을 걷어내고
  가시덤불 엉겅퀴 돌밭을 일궈
  꽃씨를 뿌리네.

  하나님은 사랑이어라.
  긴 홍수 뒤에 찬연히
  일곱 색깔 무지개를 세우고
  갈대아 우르
  믿음의 조상 아브라함에게
  새로운 언약을 세우시니,

  자자손손
  이스라엘 긴 역사를 통하여
  부드럽게 펴시는
  섭리의 손길

  택함 받은 백성
  선민의 언약은
  역사의 가시밭 길 광야에서
  죄를 일깨우는 채찍이 되고
  고난을 헤치는 용기가 되고

  ‘흑암에 행하던 백성이 큰 빛을 보고
  사망의 그늘진 땅에 거하던 자에게 빛이 비취도다.’1)

  기나긴 역사의 밤이 깊어 갈 때마다
  이스라엘의 갈급한 기다림은
  언제나 세상을 다스릴 왕
  메시아 오심이었네.

  ‘보라, 처녀가 잉태하여 아들을 낳고
  그 이름을 임마누엘이라 하리라’2)

  ‘우리를 위하여 태어날 아기
  우리에게 주시는 아드님,
  그 어깨에는 주권이 메어지겠고
  그 이름은 탁월한 경륜가
  용사이신 하나님
  영원한 아버지, 평화의 왕이라’3)

  수많은 선지자 죄를 꾸짖고
  허다한 예언자 앞길을 밝히고
  구원의 메시아를 약속하였네.
  하나님은 사랑이어라.


  
  (주) 1) 사 9 : 2, 2) 사 7 : 14, 3) 사 9 : 6





· d41d8cd98f * 왼쪽의 글자 중 빨간 글자만 순서대로 반드시 입력하세요.
COMMENT 
Name   Password 
 목록


no subject hit
52
파도  [1] 
1640
51
밤 바다  [1] 
1705
50
포도밭   
2092
49
가을 이야기   
2113
48
참 좋아라, 축복의 땅이여   
2114
47
갯벌   
2155
46
어둠이 몰려 와서   
2183
메시아를 기다리며   
2194
44
기다림   
2213
43
겨울 나들이   
2215
42
나의 사랑 영흥도(永興島)  [2] 
2215
41
이작도(伊作島)  [2] 
2251
40
책 끝에   
2269
39
그 분이 어디 계십니까?   
2324
38
새벽에  [1] 
2333
37
애달픈 이야기  [1] 
2345
36
내재율(內在律)  [5] 
2485
35
序詩 - 기도  [2] 
2509
34
싸움은 끝이 나고   
2579
33
요한의 노래   
2580
1 [2][3]    검색